희귀한 레코드 다 모여! ‘레레마켓’ 4월 19일 개최

정기환 기자 | 기사입력 2020/03/30 [11:18]

희귀한 레코드 다 모여! ‘레레마켓’ 4월 19일 개최

정기환 기자 | 입력 : 2020/03/30 [11:18]

▲ 사진=레레마켓 포스터     © 튜나레이블 제공


[투어타임즈=정기환기자] 레트로족과 음반수집가를 위한 레코드마켓 파티 ‘레레마켓’이 오는 4월 19일 오후 3시, 홍대에 위치한 생기스튜디오에서 개최된다.

레레마켓은 가장 이슈인 문화트렌드 ‘레트로’와 희귀하다는 뜻의 ‘레어템’의 앞글자를 따서 만든 이름이다. 행사의 전체적인 분위기와 음악, 판매되는 음반들도 두 가지 키워드에 맞춰 운영된다.
 

▲ 사진= 레레마켓 참여 부스 라인업     © 튜나레이블 제공


특색이 확실한 레코드마켓 답게 뮤지션, 레이블, 편집숍, LP숍, 음악평론가, 유튜버, 개인에 이르기까지 개성이 강한 부스가 대거 참여한다.

현재는 품절되어 구하기 어려운 기생충LP나 절판된 음반을 비롯해 온,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하기 어려운 희귀한 앨범들이 선보인다.
 

▲ 사진= 생기스튜디오 6층 루프탑     © 튜나레이블 제공


파티와 마켓이 함께하는 행사인만큼 6층에서는 레코드마켓이, 5층에서는 공연과 디제잉이 함께한 파티가 진행된다.

마켓이 진행되는 6층 루프탑은 평소 생기스튜디오에서 기획한 파티와 마켓이 진행되는 장소로, 홍대의 전경이 한 눈에 보이는 경치가 인상적이다. 레코드마켓과 함께 다양한 주류와 음식이 판매될 예정이다.
 

▲ 사진= 생기스튜디오 5층     © 튜나레이블 제공


5층 스튜디오에서는 공연과 디제잉 파티가 진행된다.

공연은 최근 2030세대로부터 가장 각광받고 있는 기타팝 밴드 Wave To Earth가 장식한다.

디제잉은 을지로와 홍대의 클러버들에게 익숙할 이름인 슈가석율과 자말 더 헤비라이트, 아방가르드 박이 레트로와 레게, 시티팝 스타일의 다양한 음악을 튼다.
 
본 행사의 티켓가는 15,000원이며 5,000원 할인 쿠폰이 증정된다. 티켓은 현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 행사의 다양한 정보는 레레마켓 인스타(reremarket)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문의는 주관사인 튜나레이블 카톡으로 하면 된다.



<정기환 기자  jeong9200@sndog.kr>
정기환 여행.레져 기자 : jeong9200@sunddog.kr / jeong9200@gmail.com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