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선 아리랑박물관 문화상품점 “뮤지엄샵” 개관

- 아리랑 콘텐츠를 활용한 문화상품 25종 출시

정기환 기자 | 기사입력 2020/07/15 [10:33]

정선 아리랑박물관 문화상품점 “뮤지엄샵” 개관

- 아리랑 콘텐츠를 활용한 문화상품 25종 출시

정기환 기자 | 입력 : 2020/07/15 [10:33]

사진= 정선 아리랑박물관 문화상품점 “뮤지엄샵” 개관


[투어타임즈=정기환 기자] 정선 아리랑박물관은 아리랑 콘텐츠를 활용한 문화상품을 만날 수 있는 ‘문화상품점 ”뮤지엄샵“을 개관·운영하고 있다.

뮤지엄샵에서는 아리랑박물관 대표유물을 비롯한 정선아리랑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실용적이면서 고품질의 문화상품 25종과 정선여행 캐릭터 ‘와와군’을 활용한 관광기념품 17종을 만나볼 수 있다.

아리랑박물관 대표유물 아리랑 목각인형, 아리랑 악보, LP음반, 정선아리랑 물박장단과 뗏목이미지를 활용한 마그네틱, 부채, 마우스패드, 노트, 연필, 볼펜, 마스킹테이프, 에코백, 손수건, 손거울, 오르골 등 다양한 문화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아리랑을 생활 속 가까이에서 즐길 수 있도록 실용성과 다양한 연령층을 고려해 개발되어 정선과 아리랑박물관은 찾는 많은 관람객들의 문화적 요구를 수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뮤지엄샵은 아리랑박물관 1층 로비에 조성됐으며 문화상품은 아리랑박물관 입장권 구입 시 제공되는 정선아리랑상품권으로도 구입 가능하다.

지난 2016년 5월 개관한 아리랑센터내에 자리잡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이자 대한민국 무형문화재인 아리랑 관련 600여 점의 유물 및 각종 음원을 전시한 국내 최초의 아리랑 박물관은 과거부터 현재까지 이어진 민족의 소리 아리랑에 대한 이모저모를 다양하게 감상하고 청취할 수 있다.

전종남 정선아리랑문화재단 이사장은 아리랑박물관을 찾는 많은 관람객들이 문화상품을 통해 아리랑을 더욱 친근하고 새롭게 느껴보길 바란다며 생활 속에서 조화를 이룰 수 있는 다채로운 아리랑 문화상품을 순차적으로 개발해 아리랑의 대중화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기환 기자  jeong9200@sundog.kr>
정기환 편집부국장 / 기자 : jeong9200@gmail.com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