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스케이프 라망 시크레 x 에빗(EVETT) 포핸즈 갈라디너 개최

정기환 기자 | 기사입력 2020/10/20 [11:41]

레스케이프 라망 시크레 x 에빗(EVETT) 포핸즈 갈라디너 개최

정기환 기자 | 입력 : 2020/10/20 [11:41]

▲ 사진= [레스케이프 호텔]라망시크레 갈라디너     © 신세계조선호텔 제공세


[투어타임즈=정기환 기자] 

- 에빗과 세계적인 미식 경험으로 다채로운 이노베이션 퀴진을 선보이는 조셉 셰프 초청 
- 손종원 셰프의 컨템포러리, 조셉 셰프의 이노베이티브 퀴진의 조화로운 포핸즈 디너! 
- 야생 베리, 국화, 술지게미 등의 자연주의적 식자재에 창의성이 더해진 과감한 메뉴 선보여 
 
레스케이프 호텔의 최상층(26층)에 위치한 컨템포러리 레스토랑 ‘라망 시크레(L’Amant Secret)’가 미쉐린 1스타 레스토랑 ‘에빗(Evett)’의 헤드 셰프인 ‘조셉 리저우드(Joseph Lidgerwood)’ 셰프와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10월 21일(수) ‘와일드’ 컨셉의 과감한 포핸즈 디너를 선보인다. 단 하루 동안 선보이는 포핸즈 디너는 예약제로 운영되며 가격은 30만원(세금 포함가)이다. 
 
이번 포핸즈 갈라디너를 통해 손종원 셰프의 컨템포러리 유러피안과 조셉 셰프 특유의 창의적의고 과감함이 더해진 이노베이티브 퀴진의 조화로 그간 경험해 본 적 없는 미식의 향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두 셰프가 선보이는 포핸즈 디너 코스의 입맛을 돋울 첫 스낵으로는 와일드한 작은 한입거리들로 에빗의 자유로움이 더해져 더욱 다양하진 재미와 맛의 표현을 느껴볼 수 있다. 에피타이저로 산초 광어 세비체를 제공해 평소 접하기 쉽지 않은 조화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이어지는 순서로 최상의 식재료로 탁월한 식감과 풍미를 자랑하는 성게알 버터를 바른 랍스터 차콜 구이, 은은한 향을 품은 국화꽃 솥밥까지 제공되며 끝으로 토끼소주를 이용한 아이스크림 버섯 디저트까지 선보일 예정이다.

▲ 사진= [레스케이프 호텔]라망시크레 갈라디너     © 신세계조선호텔 제공


라망 시크레 손종원 셰프는 “라망 시크레의 정교하고 섬세한 스타일에 에빗스타일의 과감한 표현과 해석이 더해진 한층 더 특별한 디너를 준비했다.“며 향후에도 “유망한 셰프들과의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서울 라이징 셰프 시리즈’(Seoul Rising Star Chef Series)의 인기에 버금가는 파인다이닝에 대한 끈임없이 신선하고 다양한 시도를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조셉 셰프는 에빗(Evett) 헤드 셰프로 영국의 더 레드버리(The Ledbury) 및 톰 앳킨스(Tom Aikens), 이어 미국의 더 프렌치 런드리(The French Laundry)까지 세계 곳곳의 미쉐린 스타 레스토랑을 두루 거쳐 쌓은 경력과 테크닉을 노하우를 기반으로 흔히 경험할 수 없는 창의적인 메뉴를 선보이고 있다.
 
현재는 한국 식재료를 색다른 방식으로 풀어내 흥미로운 메뉴를 소개하는 레스토랑 에빗의 오너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번 갈라 디너에서 손종원 셰프와 손잡고 한국의 자연에서 얻은 제철 식재료를 사용해 재료 본연의 맛에 집중하면서도 그동안 경험해 본 적 없는 식감과 맛을 전달할 코스 메뉴를 선보일 예정이다.



<정기환 기자  jeong9200@sundog.kr>
정기환 여행.레져 기자 : jeong9200@gmail.com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