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몽산포·달산포 해변에서 ‘몸도 마음도 건강하게’ 해양치유체험 프로그램 추진

이달 23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매주 금·토

정기환 기자 | 기사입력 2020/10/23 [16:39]

태안군, 몽산포·달산포 해변에서 ‘몸도 마음도 건강하게’ 해양치유체험 프로그램 추진

이달 23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매주 금·토

정기환 기자 | 입력 : 2020/10/23 [16:39]

사진= 태안군, 몽산포․달산포 해변에서 ‘몸도 마음도 건강하게!’ 해양치유체험 프로그램 추진


[투어타임즈=정기환 기자] 서해안권 유일의 해양치유센터를 조성 중인 태안군이 다양한 해양치유체험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군은 ‘태안 해양치유센터’ 조성 예정지인 몽산포·달산포 해수욕장에서 이달 23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KBS와 함께 떠나는 해양치유음악회’과 ‘해양치유 프로그램-노르딕워킹체험’ 행사를 진행한다.

우선, 군은 몽산포 해수욕장 여름출장소 앞 해변에서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총 10회에 걸쳐, 성국 한여름 여행스케치 이라희 자전거탄풍경 등이 참여하는 ‘해양치유음악회’를 개최, 눈부신 해변과 해송이 아름답게 어우려진 풍경에 감미로운 음악을 더해 코로나19로 지친 관광객들과 군민들의 심신을 달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해양치유프로그램을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군은 최근 관절을 보호하는 전신운동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노르딕워킹’ 체험 행사를 펼친다.

이를 위해 군은 노르딕워킹 전문강사를 초청, 하루 3~5회 회당 20~30명을 당일 현장에서 접수해 몽산포·달산포 해변에서 ‘힐링워킹’ 및 ‘갯벌운동’ 등의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노르딕워킹’은 양손에 전용 스틱을 잡고 네발로 걷듯 자연스럽게 앞으로 나가는 동작을 반복하는 운동으로 일반 워킹과 비교해 1.5배의 칼로리를 소모하면서도 관절에는 무리가 덜 간다는 장점이 있다.

한편 군은 지난 21일부터 24일까지 남면 청포대 썬셋리조트에서 ‘해양치유산업 활성화 연구용역’의 일환으로 피트팩 해양수 족욕 산림욕 해양 필라테스 음악·건강교육 등의 해양치유프로그램을 시범운영하는 등 해양치유산업과 관련된 다양한 사업들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가세로 태안군수는 “앞으로도 태안만의 특화된 해양치유 프로그램 개발에 적극 나서 태안이 ‘전국 최고의 해양치유산업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기환 기자  jeong9200@sundog.kr>
정기환 여행.레져 기자 : jeong9200@sunddog.kr / jeong9200@gmail.com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