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농산물종합가공지원센터, HACCP 취득

김민 기자 | 기사입력 2020/10/26 [09:09]

단양군 농산물종합가공지원센터, HACCP 취득

김민 기자 | 입력 : 2020/10/26 [09:09]

단양군 농산물종합가공지원센터, HACCP 취득


[투어타임즈=김민 기자] 친환경농산물의 고장 단양군의 농산물종합가공지원센터가 HACCP을 획득해 농산물 가공제품에 대한 소비자의 신뢰도 향상이 기대된다.

26일 군은 매포 농산물종합가공지원센터가 과채주스와 농축과채즙 2품목에 대해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 대전지원으로부터 HACCP을 취득했다고 밝혔다.

HACCP이란 식품 원료를 비롯해 제조·가공·보존·조리·유통 등 전 과정을 거쳐 최종 소비자가 섭취하는 단계까지 발생할 우려가 있는 위해 요소를 중점 관리해 식품의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한 위생관리 체계로 전 세계적으로 가장 효과적이고 효율적인 식품 안전 관리 체계로 인정받고 있다.

군은 이번 매포 센터의 인증 취득에 따라 사과, 아로니아 등 지역의 농·특산물을 활용한 과채주스와 농축과채즙 가공제품의 생산 안정성을 높여 가공제품의 우수성을 한 단계 끌어올리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매포 센터는 소비자가 안심하고 믿고 찾는 농산물 가공식품 생산을 목표로 지난 7월부터 한 달간 HACCP 시스템 구축을 위한 기능 보강공사를 실시했으며 HACCP 인증을 위한 7회에 걸친 기술용역과 인증원 기술지원 등 전문 컨설팅을 추진했다.

또한, 오후 4시간의 HACCP 팀장교육 이수와 종사자 HACCP 관리 교육 등 만반의 노력을 기울였다.

향후 단양군은 가곡 농산물종합가공센터의 농축과채즙, 곤충가공식품 2품목에 대한 HACCP 인증도 추진해 품질 경영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군 관계자는 “농산물종합가공지원센터의 HACCP 인증을 통해 단양군의 농산물 가공제품이 이미지 상승효과 및 마케팅 경쟁력을 갖출 것으로 기대된다”며 “군은 농업소득 외에 가공제품 생산을 통한 농가의 농외소득 향상에도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