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부가 통화 마음껏 쓰세요~", LG유플러스 '5G 복지요금제’

부가 통화 ‘월 600분’, 12GB•150GB 5G 데이터 서비스...음성통화 문자 메시지는 기본 제공

이영창 기자 | 기사입력 2021/02/24 [10:59]

"영상·부가 통화 마음껏 쓰세요~", LG유플러스 '5G 복지요금제’

부가 통화 ‘월 600분’, 12GB•150GB 5G 데이터 서비스...음성통화 문자 메시지는 기본 제공

이영창 기자 | 입력 : 2021/02/24 [10:59]


LG유플러스는 장애인들을 위한 5G 복지요금제 2종을 출시했다. 

국내 5G 요금 시장에서 장애인 전용 서비스가 나온 건 이번이 처음이다.

'5G 복지 55', '5G 복지 75'를 신설해, 청각 장애인들이 수화로 의사소통 하거나, 거동이 불편한 분들이 화면으로라도 상대방을 만나볼 수 있도록 영상·부가 통화를 월 600분까지 확대했다.

이는 5G 최고가 요금제인 ‘5G 시그니처’ 대비 2배에 달하는 제공량이다.

그리고 '5G 복지 55'는 12GB(소진 시 1Mbps 속도 제한)의 5G 데이터를 서비스하고, '5G 복지 75'는 데이터 150GB(소진 시 5Mbps 속도 제한)로 구성돼 있으며 둘다 음성통화와 문자는 기본으로 쓸 수 있다.

5G 복지요금제는 장애인 복지카드 소지자라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고, 통신 요금 25% 할인(선택약정), 가족결합 할인에 복지 할인까지 중복적용 받을 수 있다.

월 600분이 제공되는 부가통화는 영상통화나 15XX·16XX로 시작하는 전국대표번호 통화 등을 의미하며, 일반 집 전화나 모바일 고객간 통화는 무상으로 쓸 수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